유튜브 버젼

https://youtu.be/y9K96WO2a5A

프로필

giphy.gif
청샤오(程潇, Chéng Xiāo)
성소
1998년 7월 15일
중국 광둥 성 선전
166.5cm, 51kg, B형

성소

성이 정(程, 길 정, Chéng) 이름은 소(潇, 강 이름 소, xiāo)이다.
이름을 한국 한자음으로 읽으면 정소가 되어야겠으나,
이 또한 묘한 의미가 있기 때문에 아예 예명을 성소로 정한 것 같다.

전통 무용

image.png
홍콩과 붙어 있는 중국의 대도시인 광둥 성 선전에서 태어났다.
예술 영재학교인 선전 예술학교에 무용 전공으로 입학했고, 공부도 잘 했다고 한다.
어머니의 권유로 초등학생 때 리듬체조도 잠시 했었다.

캐스팅

scode_mtistory_fname_http_cfile7.uf.tist
워낙 인물이 뛰어났기 때문에 중학교 때부터 이미 한국 기획사로부터 러브 콜이 있었다.
본인은 매우 한국을 가고 싶어했으나 선생님과 부모님이 반대하여 거절 하였다가,
중국 위에화엔터테인먼트가 영입 제안을 하자 "더 이상 기회를 놓칠 수 없다"고 생각해 위에화에 입사했다고 한다.
그리고 2014년 한국에 유학을 와서 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에 다녔다.
이어 위에화와 한국의 스타쉽이 합작 그룹 우주소녀를 조직하자 여기에 들어 온다.

동생

YSS06_E3_BZ4_HI657_YNG85.jpg
6살 터울의 여동생 청천(程晨, Chéng Chén, 정신)이 있다.
2004년생으로 어릴 적부터 어린이 노래자랑 대회에 자주 참가했다.
중국 베이징 위성TV에서 방송한 아동 동요 오디션 프로그램 음악대사과에 참가해서 여러 번 노래를 불렀다.
중국 웹에서 검색해 보면 성소보다 동생에 대한 정보가 더 쉽게 찾아지는데,
동생은 음악 프로그램에서의 열창으로 2015년부터 중국에서 유명인사가 된 반면 성소는 2016년 2월에야 데뷔했기 때문이다.
성소 본인은 연예인 생활이 너무 힘들다며 동생에게는 별로 추천하고 싶지 않았다고 한다.

2016 추석특집

giphy.gif
2016년 추석에 특집에 최대 수혜자이다.
2가지 추서 특집을 통하여 자신을 알리는데 성공 하였다.
먼저, SBS '내일은 시구왕'에서 춘리 코스프레로 출연하여 공중제비를 돌고 시구를 해서 1등을 하였다.
다음으로, 2016 아육대에서 리듬체조에 출전 해, 초대 리듬체조 챔피언에 올라 금메달을 받았다.
2가지 특집으로 인하여 성소 본인을 알리기 시작하였다.

외모

giphy.gif
중국 여자들은 대체로 전형적인 슬렌더 스타일이 많은데, 성소는 베이글녀의 완전체이다.
배우 이민호와 닮은 꼴로 많이 언급 되며,
본인도 대한민국 드라마를 꽤 접해서 실제로 이민호의 팬이라고 말했다.
또한 평소엔 앞머리를 항상 내리고 있지만, 실제로는 이마가 굉장히 넓다.
우주소녀 멤버 중 7명이 팀 내 비주얼 1위로 성소를 뽑았다.
바비인형처럼 생겼고, 너무 예뻐서 멤버들도 한 번씩 깜짝 놀란다고 한다.

성격

giphy.gif
생활애교가 몸에 배어 있으며 아이같이 천진난만하고 발랄하다.
그리고 참을성이 강하고 성실하며 항상 웃는 얼굴을 하고 있다.
어렸을 때 부터 무용을 해서 육체적인 연습을 요구하는 예능에서 항상 꾸준한 노력과 결과를 보여 준다.

재채기

https://youtu.be/KSorN4FLdsk
재채기 소리가 굉장히 독특하면서 귀엽다.

낯가림

너무나 낯가림이 심해 연습생 시절에 소속사에서 '쟤 자폐 아냐?' 라고 생각했을 정도라고 한다.
한국에서 3년간 학교를 다녔지만, 데뷔 전에 한국인 친구는 단 하나도 없었다고 한다.

음식

article_29110809885885.jpg
좋아 하는 은식은 훠궈, 치킨, 떡볶이, 아이스크림, 고기이고,
싫어 하는 음식은 고추냉이, 단무지, 회, 육회이다.

매력 포인트

3.gif
본인의 매력 포인트를 입술과 윙크라고 말했다.
반대로 컴플렉스는 허벅지의 근육 때문에 다리라고 한다.

벌레

16123707_348487872216980_651894059639504
벌레를 싫어 한다고 했지만 무서워 하지는 않는다.
정글의 법칙에서 대왕여치를 손으로 잡아 다른 남자 출연자를 기겁하게 만들기도 했다.
또한 여행 중 잡은 쥐치도 징그럽게 생각하지 않고 요리를 위해 손수 칼로 배를 따서 다듬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뱀구이와 뱀탕도 치킨 맛이라며 맛있게 먹었다.
댓글 0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 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Show

Show

이메일을 입력해주세요.

뒤로가기